블로그 이미지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김포한강4로 278번길 7-15(석모리 882-2) 교회사무실 031-996-9100 팩스 031-996-0090 목사님 010-2500-2004 e-mail : jaekimpst@gmail.com
예수애교회

태그목록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19/12'에 해당되는 글 4

  1. 2019.12.06 예레미야28강 : 말씀의 분별
  2. 2019.12.04 시대의 충돌
  3. 2019.12.01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4. 2019.12.01 에클레시아의 형통

예레미야28강 : 말씀의 분별

2019. 12. 6. 22:19 | Posted by 소망지기

2019. 11. 29. 금요철야예배

본문 : 예레미야 28:6-11

제목 : 말씀의 분별

Comment

시대의 충돌

2019. 12. 4. 20:37 | Posted by 소망지기

2019. 12. 04. 수요예배

본문 : 스 7:10

제목 : 시대의 충돌

'수요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대의 충돌  (0) 2019.12.04
신앙의 충돌  (0) 2019.11.27
시간의 충돌  (0) 2019.11.20
내 안의 충돌  (0) 2019.11.13

Comment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2019. 12. 1. 15:21 | Posted by 소망지기

 

 

2019. 12. 01. 주일 오후예배

본문 : 요한복음 19:23-24

 

'주일오후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0) 2019.12.01
십자가의 반전  (0) 2019.11.17
군중들의 변명  (0) 2019.11.10
대제사장의 변명  (0) 2019.11.03

Comment

에클레시아의 형통

2019. 12. 1. 15:19 | Posted by 소망지기

 

2019. 12. 01. 주일 오전예배

본문 : 여호수아 1:7-9

 

성경에서 말하는 공동체적인 의미의 '부흥'이나 개인적인 의미의 '형통'의 의미가 오늘날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부흥'이나 '성공'의 의미와는 많이 다릅니다. 성경에서 말하는 의미를 떠나 시대적인 의미로만 이해한다면 하나님의 말씀을 왜곡하고 변질시키는 중대한 범죄행위에 속합니다. 성경에서 말하는 성도들이 누려야할 '형통'은 어떤 의미일까요?

1. '형통'의 성경적 의미.
성경에서 '부흥'(합3:2, '하야')이란 '살아있다'는 의미이고, '형통'이란 어떻게 사는가의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성경에는 '형통'이라고 번역된 단어가 2가지 있는데, '짜라흐'(창24:42, 56; 전진하다, 성취하다, 목적을 이루다)와 '싸칼'(수1:7, 8; 신중하다, 지혜롭다)이란 단어입니다. 이 두 단어의 공통점은 주어진 상황이나 상태가 크거나 좋음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그 뜻을 잘 이루고 있는지에 달려있다는 것입니다.

2. '형통'이란 각자의 삶의 현장에서 하나님을 깨닫고 발견하는 것입니다.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시는 형통은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하나님의 뜻을 깨달아 하나님과 동행하는 삶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5장에는 여리고성 앞에서 하나님의 군대 대장을 만나는 장면을 소개합니다. 이 사건이 주는 의미는 걸어가는 모든 인생길이 하나님이 함께 거하시는 거룩한 곳이기에 하나님을 기억하고 깨닫고 발견하는 삶을 살라는 것입니다.

3. '형통'이란 모든 상황 속에서 하나님을 예배하는 것입니다.
우리의 삶의 현장에서 하나님을 '깨닫고 발견'(히: '싸칼')하고 '하나님의 뜻을 이루는'(히: '짜라흐') 헌신을 통하여 형통한 삶을 '사는'(히: '하야') 가장 기본적인 방법이 바로 예배입니다. 비록 힘들고 고통스런 상황에 놓여있다 하더라도 그곳에서 하나님의 임재를 선포하고('케리그마') 하나님께 영광돌리는 예배자의 삶이 바로 형통이요, 부흥의 삶입니다.

'주일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클레시아의 형통  (0) 2019.12.01
에클레시아의 성숙  (0) 2019.11.24
에클레시아의 성장  (0) 2019.11.17
에클레시아의 감사  (0) 2019.11.10

Comment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