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김포한강4로 278번길 7-15(석모리 882-2) 교회사무실 031-996-9100 팩스 031-996-0090 목사님 010-2500-2004 e-mail : jaekimpst@gmail.com
예수애교회

태그목록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불행(不幸)은 다행(多幸)이다

2017.07.30 15:07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30 주일 오후예배

 

빌립보서 1:12-21

 

저작자 표시
신고

'주일오후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님의 숨바꼭질  (0) 2017.08.06
불행(不幸)은 다행(多幸)이다  (0) 2017.07.30
내 영혼의 아픔  (0) 2017.07.16
이렇게 기도하라  (0) 2017.07.09

경건으로 위장한 반역

2017.07.30 15:05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30 주일 오전예배

 

예레미야 4:1-4

 

 

예레미야가 활동하던 시기는 유다의 요시야왕 13년(나이21세) 때부터 입니다(렘1:2). 어린 나이에 왕위에 오른 요시야왕은 국운이 기울어 가던 시기에 가장 활발한 영적개혁을 이룬 왕입니다(왕하22-23장, 대하34-35장). 우상을 제거하고, 제단을 헐고, 성전을 재건하고, 유월절을 지키면서 말씀으로 돌아가는 신앙개혁을 단행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유다에 대한 심판을 거두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하나님은 이러한 모습을 '진심이 아니라 거짓'(렘3:10)이라고 합니다. 우리의 신앙생활에도 이런 문제는 없을까요?

 

1. 형식이 아닌 본질로 돌아가야 합니다(1절).

'돌아오려거든 내게로 돌아오라'는 말은 신앙의 핵심이 무엇인지를 말씀하고 있습니다. '돌아가는 것(회개)' 자체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돌아가는 목적지(하나님)'가 중요합니다. 열심히 신앙생활하는 것이 신앙의 의미가 아니라 하나님을 바로 알고 섬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나님이 없는 신앙과 성전은 우상이 되고 맙니다(참고, 렘7:1-4).

 

2. 삶의 의미는 하나님 안에서 찾아야 합니다(2절).

요시야 왕의 주도로 신앙개혁을 이루면서 잃어버린 예배를 회복하고 하나님의 영광을 되찾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은 그러한 일을 하는 자신들의 모습을 보면서 대견한 듯 싶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하나님으로 말미암는' 삶을 요구합니다. 모든 삶의 이유와 목적이 하나님이 되길 바라고, 하나님만 드러나길 원하신다는 뜻입니다.

 

3. 마음과 생각이 바뀌어야 합니다(3-4절).

'묵은 땅을 갈고'라는 것은 방치되었던 신앙의 회복을 의미합니다. '마음의 할례'란 이러한 회복은 행위보다 앞서 각자의 마음과 생각에서 시작되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마음이 없는 수동적인 행위는 언뜻보면 열정이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자발적인 신앙이 아니라 강요된 신앙이기에 새명이 없습니다. 결국 강요된 열심은 하나님께 반역하는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주일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희도 가려느냐  (0) 2017.08.06
경건으로 위장한 반역  (0) 2017.07.30
목사님! 예수님 제대로 믿으세요!  (0) 2017.07.23
좋은 설교는 없다  (0) 2017.07.16

7월 23일 주일친교 사진(2)

2017.07.29 20:24 | Posted by 소망지기

즐거운 게임으로 마음껏 웃는 시간이었습니다.

 

모두들 동심으로 돌아간듯....

 

 

 

 

저작자 표시
신고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월 29일 주일 산행 사진  (0) 2017.11.02
7월 23일 주일친교 사진(2)  (0) 2017.07.29
7월 23일 주일 친교 사진(1)  (0) 2017.07.29
5월3일 야외 바베큐 파티  (0) 2017.05.04

7월 23일 주일 친교 사진(1)

2017.07.29 20:20 | Posted by 소망지기

기도회를 은혜 가운데 마치고...

 

한 여름을 이겨낼 맛있는 점심을 먹고...

 

여유롭게 친교시간을 가졌습니다....

 

모처럼 마음껏 웃는 시간이었습니다.

 

모두들 수고하셨고 감사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7월 23일 주일친교 사진(2)  (0) 2017.07.29
7월 23일 주일 친교 사진(1)  (0) 2017.07.29
5월3일 야외 바베큐 파티  (0) 2017.05.04
2016년 교회이전 사진  (0) 2016.12.12

가장이 변하면 가문이 변한다

2017.07.28 22:26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28 금요예배

 

창세기 48:17-20

저작자 표시
신고

'금요철야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모의 자격  (0) 2017.08.04
가장이 변하면 가문이 변한다  (0) 2017.07.28
반드시 누려야할 4가지 복  (0) 2017.07.14
저주의 땅으로부터 구원  (0) 2017.07.07

은혜로 포장된 우상들

2017.07.26 22:04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26 수요예배

 

출애굽기 32:1-6

저작자 표시
신고

'수요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난의 이면에서...  (0) 2017.08.02
은혜로 포장된 우상들  (0) 2017.07.26
빈 들의 삶의 원리  (0) 2017.06.28
빈 들의 인생  (0) 2017.06.21

목사님! 예수님 제대로 믿으세요!

2017.07.23 13:29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23 주일 오전예배

 

요나 4:7-11

 

 

주일학교에서도 가장 많이 소개되는 요나서의 주제는 무엇일까요? 단순히 불복종하면 심판이요 순종하면 많은 영혼을 구원한다는 내용일까요? 요나는 북이스라엘의 가장 번성했던 여로보안 2세 시대에 활동한 선지자입니다(왕하 14:24-25). 동시대에 활동한 선지자인 호세아, 아모스는 하나님의 심판과 회개를 촉구한데 비해 요나는 오히려 불순종하는 모습을 보여 줍니다. 요나의 오늘날 우리의 모습은 아닐까요?

 

1. 단편적인 지식이 믿음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요나는 하나님과 성경에 대한 지식은 가지고 있었지만(1:9, 2장의 회개, 4:2), 이런 지식이 하나님께 순종하게 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불순종하는 이유와 핑계가 되버렸습니다. 성경지식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에 대한 지식이 더 중요합니다. 성경지식은 오로지 하나님을 알고 그분의 뜻으로 살게 하는 도구이지 그 자체가 목적은 아닙니다.

 

2. 완고한 '고집'은 '자기만의 세계'에 갇히게 합니다.

요나는 분명한 자기 기준이 있었습니다. 니느웨를 싫어했고, 어쩔 수 없이 전도했으며, 박넝쿨을 좋아했습니다. 요나는 하나님의 뜻보다 자신의 이런 생각들을 더 확신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그의 '고집'을 깨뜨리기 위해 풍랑, 물고기, 박넝쿨을 사용하셨습니다. 잘못된 고집은 하나님보다는 자신의 신념을 신뢰하게 만듭니다.

 

3. 사역보다 중요한 것은 '하나님'입니다.

요나는 하기싫지만 니느웨로 가서 3일 길 사역을 하루만에 마치고, 이제 자기가 할 일을 다 했가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요나의 실수는 그런 사역의 열매가 아니라 '하나님의 마음'을 읽지 못했습니다. 비록 원수요 이방인들이지만 하나님이 사랑한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하고 한낫 박넝쿨에 마음을 빼앗기고 말았습니다. 중요한 것은 바로 '하나님'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주일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건으로 위장한 반역  (0) 2017.07.30
목사님! 예수님 제대로 믿으세요!  (0) 2017.07.23
좋은 설교는 없다  (0) 2017.07.16
삼겹살과 장어구이  (0) 2017.07.09

내 영혼의 아픔

2017.07.16 15:12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16 주일 오후예배

 

욥기 7:11

 

저작자 표시
신고

'주일오후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불행(不幸)은 다행(多幸)이다  (0) 2017.07.30
내 영혼의 아픔  (0) 2017.07.16
이렇게 기도하라  (0) 2017.07.09
그가 기도하는 중이니라  (0) 2017.07.02

좋은 설교는 없다

2017.07.16 15:10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16 주일 오전예배

 

로마서 10:1-4

 

 

 

교회를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요소로 '좋은 설교'를 듭니다. 그 만큼 하나님의 말씀이 중요하다는 반증입니다. 그래서 은혜롭고, 감동적이며, 유익한 말씀을 들을 수 있으면 어떤 희생도 감수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단언하건데 '좋은 설교'란 없습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좋은 설교'가 아니라 '바른 설교'입니다. 바울은 하나님의 구원이 유대인을 떠난 이유를 이렇게 진단합니다.

 

1. 바른 말씀을 따른 신앙이 아닙니다(2절)

유대인들은 하나님으로부터 특별한 대우를 받았습니다(참고, 롬9:4-5). 그러나 그들은 하나님의 의도와는 상관없이 하나님의 말씀을 자신들이 좋아하는 계명, 전통, 유전으로 만들어 열심히 지켰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바른 말씀으로 행한 것이 아니라, 자신들의 생각에 좋은 모양과 방법으로 행한 것 뿐입니다. 기준이 잘못되면 모든 것이 잘못됩니다.

 

2. 그 결과 3가지 주된 부작용이 생겼습니다(2-3절)

첫 번째로 '잘못된 열심'입니다. 율법을 준수하려는 그들의 열심은 타의 추종을 불허할 정도입니다. 그러나 이 열심은 자신들이 좋아하는 말씀에 대한 열심일 뿐입니다. 두 번째는 '자기의 의'입니다. 하나님이 아니라 자신을 드러내는 삶입니다. 결국 세 번째는 '불순종'입니다. 순종하며 열심히 산다고 자신했지만 결국은 하나님과 상관없게 되었습니다.

 

3. 결국 구원을 위해 필요한 것은 '좋은 말씀'이 아니라 '바른 말씀'입니다(4-21절)

믿음의 사람은 자기의 열심이 아니라 바른 '믿음의 말씀'으로 행해야 합니다(5-8절). 그리고 이러한 바른 말씀의 실체는 그리스도를 '시인'하고 '믿는' 것입니다(9-13절). 이 또한 '바른 말씀'으로만 가능합니다(14-15절). 이에 대하여 듣지도 못했고, 알려주는 삶도 없었다고 핑계할 수 없습니다(16-21절). 이미 다 말해 주었지만 정작 그들은 자신들이 '좋아 하는 말씀'만 듣고 행했기 때문입니다. '바른 말씀'만이 사람을 살립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주일예배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목사님! 예수님 제대로 믿으세요!  (0) 2017.07.23
좋은 설교는 없다  (0) 2017.07.16
삼겹살과 장어구이  (0) 2017.07.09
믿음인듯 믿음아닌 믿음  (0) 2017.07.02

반드시 누려야할 4가지 복

2017.07.14 21:56 | Posted by 소망지기

 

 

 

 

2017. 07. 14 금요예배

 

창세기 28:13-15

저작자 표시
신고

'금요철야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장이 변하면 가문이 변한다  (0) 2017.07.28
반드시 누려야할 4가지 복  (0) 2017.07.14
저주의 땅으로부터 구원  (0) 2017.07.07
상처입은 가정의 회복  (0) 2017.06.30
이전 1 2 다음